화가 김영아

"가질 수 없는 것, 가지지 못한 것에도 감사. "한다며 진정 비운다는 것이 무엇인가를 보여주는 화가 김영아. 채우려고 하면 보이지 않는 것을 비움으로써 세상의 참모습이 무엇인가를 볼수 있다는 것을 그의 화폭의 그림을 통하여 느낄 수 있지 않을까?